1부 설교

그리스도의 십자가(2)

  • 본문 히 10:1-14 설교자 홍인숙 목사 설교일 2020-11-01


제목: 그리스도의 십자가(2)


[본문10:1-14]


1.율법은 장차 올 좋은 일의 그림자일 뿐이요 참 형상이 아니므로 해마다 늘 드리는 같은 제사로는 나아오는 자들을 언제나 온전하게 할 수 없느니라

2.그렇지 아니하면 섬기는 자들이 단번에 정결하게 되어 다시 죄를 깨닫는 일이 없으리니 어찌 제사 드리는 일을 그치지 아니하였으리요

3.그러나 이 제사들에는 해마다 죄를 기억하게 하는 것이 있나니

4.이는 황소와 염소의 피가 능히 죄를 없이 하지 못함이라

5.그러므로 주께서 세상에 임하실 때에 이르시되 하나님이 제사와 예물을 원하지 아니하시고 오직 나를 위하여 한 몸을 예비하셨도다          

6.번제와 속죄제는 기뻐하지 아니하시나니

7.이에 내가 말하기를 하나님이여 보시옵소서 두루마리 책에 나를 가리켜 기록된 것과 같이 하나님의 뜻을 행하러 왔나이다 하셨느니라

8.위에 말씀하시기를 주께서는 제사와 예물과 번제와 속죄제는 원하지도 아니하고 기뻐하지도 아니하신다 하셨고 (이는 다 율법을 따라 드리는 것이라)

9.그 후에 말씀하시기를 보시옵소서 내가 하나님의 뜻을 행하러 왔나이다 하셨으니 그 첫째 것을 폐하심은 둘째 것을 세우려 하심이라

10.이 뜻을 따라 예수 그리스도의 몸을 단번에 드리심으로 말미암아 우리가 거룩함을 얻었노라

11.제사장마다 매일 서서 섬기며 자주 같은 제사를 드리되 이 제사는 언제나 죄를 없게 하지 못하거니와

12.오직 그리스도는 죄를 위하여 한 영원한 제사를 드리시고 하나님 우편에 앉으사

13.그 후에 자기 원수들을 자기 발등상이 되게 하실 때까지 기다리시나니

14.그가 거룩하게 된 자들을 한 번의 제사로 영원히 온전하게 하셨느니라

RSS
 1  2  3  4  맨끝